“허드슨 테일러 선교사 고난 중에 기도”

Posted on Updated on

허드슨 테일러 선교사 고난 중에 기도

허드슨 테일러 선교사가 중국 양주에서 선교 할 때의 일입니다. 선교사들의 활동이 활발해지자 양주의 학자들과 일부 군인들이 들고 일어나서 그들에게 돌맹이를 던지고 선교사들을 죽이고 큰 시련과 환난이 다가온 것입니다.

이 소식은 순식간에 영국에 전파되어 결국 국가 간에 큰 문제로 확대 되었습니다. 게다가 영국 정부에서는 허드슨 테일러를 골칫거리로 생각하고 오히려 정부에서 허드슨 테일러를 박대하고 영국에서 보내는 선교 헌금도 못 보내게 해서 큰 시련에 빠졌었습니다. 허드슨 테일러는 200여명의 선교사를 거느리고 선교사역을 하고 있는데 재정적으로 심각한 문제에 걸려서 일용할 양식을 얻을 수가 없습니다. 최대의 위기에 처했었습니다.

그럴 때 많은 사람들이 “중국에서 떠나가자. 우리 철수하자”는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이러다가는 굶어 죽겠다.” 그러나 허드슨 테일러는 그때 사람들에게 호소하거나 탄원하지 아니하고 사무실 문을 닫고 엎드려서 주님께 기도하기 시작한 것입니다. 그는 사람들에게 구차한 변명을 하기보다는 오히려 하나님 앞에 나가서 간절히 부르짖어 기도했습니다.

“주님! 이 어려운 문제를 사람으로 해결할 수 없지만 주님께서는 하실 수 있습니다. 이 문제를 해결해 주옵소서!”

그렇게 기도하고 부르짖는데 영국의 고아의 아버지 죠지 뮬러 목사님이 2천 파운드나 되는 큰돈을 격려의 편지와 함께 보냈었습니다. 아주 어려울 때 2천 파운드나 되는 거대한 돈이 와서 그 문제가 해결되고 그들은 죽음에서 건져낼 수 있었던 것입니다. 그리고 난 다음에는 그동안에 허드슨 테일러가 중국에서 일하는 것을 모르던 영국의 많은 교회 성도들이 이것이 신문에 나고 사람들의 입에 입을 통해서 소문이 나자 허드슨 테일러가 영국에서 나가서 중국에서 내지선교를 하고 있다는 소식을 듣고 그들을 위해서 기도회가 모아지고 헌금이 모아지고 전에 보다도 더 많은 돈이 모아져서 화가 변하여 큰 복이 된 것입니다.

하나님이 허드슨 테일러에게 하나님의 기적을 체험하기 위해서 큰 시련을 겪게 했는데 허드슨 테일러가 하나님께 부르짖어 기도하고 의지하니 하나님의 고난의 무대를 만드시고 난 다음에 영광으로 나타내 주셔서 전에 하던 선교 사역 보다 더 큰 선교 사역을 하고 더 많은 하나님의 역사를 베풀 수 있는 자원을 얻을 수가 있었다고 그는 말했던 것입니다. cafe.daum.net/_c21_/